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공식출시, 국내 경쟁모델은 없다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공식출시, 국내 경쟁모델은 없다 쌍용차가 2018년 SUV 첫 모델로 오픈형 렉스턴 렉스턴 스포츠를 선보였다 쌍용차가 지속적으로 출시해 오던 픽업트럭의 계보를 잇는 모델로 이전 코란도 스포츠의 단점을 개선하고 렉스턴의 고급감을 부여한 최신 모델이다

이날 행사는 서울 광진구 예스 24 라이브홀에서 개최했으며 최종식 대표이사를 비롯해 쌍용차 관계자가 상당수 참가해 행사의 격식을 높였다 새로운 렉스턴 스포츠는 쿼드 프레임 바디 타입에 4륜구동 기술인 4트로닉 기술을 적용해 온-오프로드 주행성능을 다지고 국내 최고의 견인능력을 발휘하는 모델이다 특히 오픈형 데크가 제공하는 탁월한 공간활용성(1,011L)은 경쟁모델이 없다는 쌍용차의 말을 다시한번 느끼게 만들어 준다 렉스턴 스포츠는 국내 유일의 픽업형 SUV로 아웃도어 라이프 스타일을 즐기는 소비자들에게는 참신한 모델이자 기대감을 한껏 키울 수 있는 모델이기도 하다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는 2

2L 디젤 엔진을 바탕으로 최고출력 181PS, 최대토크 408kgm을 내는 모델로 아이신제 6단 자동변속기와 6단 수동변속기를 장착할 수 있다 무엇보다 오프로드에서 성능발휘를 위해 사륜구동 기술과 차동기어잠금장치(LSD)를 통해 등판능력은 56배, 견인능력은 4배가량 우수한 성능을 발휘한다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는 22L 디젤 엔진을 바탕으로 최고출력 181PS, 최대토크 408kgm을 내는 모델로 아이신제 6단 자동변속기와 6단 수동변속기를 장착할 수 있다 무엇보다 오프로드에서 성능발휘를 위해 사륜구동 기술과 차동기어잠금장치(LSD)를 통해 등판능력은 5

6배, 견인능력은 4배가량 우수한 성능을 발휘한다 렉스턴 스포츠는 와일드 트림 2,320만원부터 시작하면서도 전장이 5,095mm에 이를만큼 큼직한 사이즈를 자랑한다 무게는 2WD AT가 2t, 4WD AT가 21t이다 현가장치는 전륜 더블위시본, 후륜 5링크 다이내믹을 채택하고 있다

특히 이번 렉스턴 스포츠는 엔진룸 방음능력을 높여 엔진소음의 실내유입을 줄이고 8개의 보디마운트와 직물 타입 휠 하우스 커버를 통해 노면소음도 적극적으로 차단해 실내 주행정숙성을 상당히 높였다 연간 자동차세 2만 8,500원에 그치는 탁월한 경제성과 SUV다운 실내거주성 여기에 픽업트럭의 공간활용성은 쌍용차의 회사 정상화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최종식 대표이사 역시 이런 기대감을 드러내며 국내 시장 월간 판매목표를 2,500대, 연간 3만대로 과감하게 설정했다

[단독] 쌍용차, 코란도 스포츠 사실상 단종..렉스턴 스포츠 ‘대체’

[단독] 쌍용차, 코란도 스포츠 사실상 단종렉스턴 스포츠 ‘대체’ 쌍용차가 코란도 스포츠의 국내 판매를 중단할 계획이어서 주목된다 쌍용차 관계자는 9일 “국내 시장에서는 이달부터 렉스턴 스포츠가 코란도 스포츠를 대체한다”며 “다만 (코란도 스포츠) 생산은 유지해 수출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쌍용차는 이날 프리미엄 오픈형 SUV 렉스턴 스포츠를 공식 출시했다 특히, 쌍용차는 “이번 렉스턴 스포츠 출시를 통해 쌍용차는 전 모델을 렉스턴, 코란도, 티볼리 등 3개의 브랜드로 통합 운영하는 엄브렐러(Umbrella) 브랜드 전략을 완성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렉스턴의 경우 G4 렉스턴과 렉스턴 스포츠, 티볼리는 티볼리 아머와 티볼리 에어, 코란도는 코란도 C와 코란도 투리스모로 구성된다

쌍용차 발표에서는 코란도 스포츠 모델이 라인업 구성에 포함되지 않았다 쌍용차는 국내에서는 이달 안에 코란도 스포츠 판매를 중단하고 렉스턴 스포츠가 그 자리를 대신한다고 설명했다 다만 해외 시장에서 코란도 스포츠에 대한 수요가 존재하는 만큼 생산은 지속해서 수출은 유지할 예정이다 쌍용차가 새롭게 선보인 렉스턴 스포츠는 G4 렉스턴의 프리미엄 이미지를 계승한 ‘오픈형 렉스턴’ 모델로, 쌍용차 쿼드프레임과 4Tronic을 바탕으로 한 온오프로드 주행성능과 견인능력, 오픈형 데크가 제공하는 공간활용성이 특징이다 특히, 렉스턴 스포츠는 지난 2일 사전 계약 실시 이후 영업일 기준 4일 만에 사전계약대수 2500대를 달성하며 흥행을 예고했다

쌍용차는 렉스턴 스포츠 판매 목표로 월 2500대, 연간 3만대를 제시했다 한편, 쌍용차는 올해 안에 렉스턴 스포츠에 롱바디 버전을 추가해 SUV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는 방침이다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인기에 홈페이지 '다운'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인기에 홈페이지 '다운' 렉스턴 스포츠가 사전계약 4일 만에 2500대 계약고를 기록해 돌풍을 예고했다 10일 쌍용차에 따르면 지난 8일까지 한 달치 물량인 2500대의 렉스턴 스포츠가 계약됐다

또한 출시일인 9일에는 접속자 폭증으로 홈페이지가 일시적으로 마비되기도 했다 쌍용차는 렉스턴 스포츠의 국내 판매목표로 월 2500대, 연간 3만대를 예상했다 코란도 스포츠는 2017년 2만2912대, 2016년 2만6141대가 판매됐다 코란도 스포츠는 렉스턴 스포츠에 자리를 내주고 국내에서 단종되며, 수출 전용 모델로 생산을 이어간다 렉스턴 스포츠는 G4 렉스턴의 플랫폼과 디자인을 공유하면서 가격은 1천만원 가까이 낮게 책정돼 가성비가 높은 것으로 평가된다

국내 판매가격은 2320만원~3058만원이다 특히 렉스턴 스포츠는 국내 유일의 레저용 픽업트럭으로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화물차로 분류되는 렉스턴 스포츠의 연간 자동차세는 2만8500원에 불과하다 또한 개인사업자는 차량 가격의 10%에 해당하는 부가세를 환급받을 수 있다 트림별 가격은 와일드 2320만원, 어드벤처 2586만원, 프레스티지 2722만원, 노블레스 3058만원이다

쌍용차는 기존 코란도 스포츠 고객들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 렉스턴 스포츠에 반영했다 오프로드 주행을 위한 차동기어잠금장치(LD)를 옵션으로 제공하고, 데크에는 12V 파워아웃렛과 회전형 데크후크를 적용해 데크 활용성을 높였다 렉스턴 스포츠는 전장 5095mm, 전폭 1950mm, 전고 1870mm, 휠베이스 3100mm의 차체를 갖는다 22 4기통 디젤엔진과 6단 자동변속기가 조합돼 최고출력 181마력, 최대토크 40

8kgm를 발휘한다 복합연비는 2WD 기준 101km/ℓ(도심 92, 고속 114)다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출시 보름 만에 사전계약 6000대 돌파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출시 보름 만에 사전계약 6000대 돌파 쌍용자동차 픽업트럭 렉스턴 스포츠가 출시 보름 만에 사전계약 6000대를 돌파했다 쌍용차 장수 인기 모델인 티볼리가 사전계약 한 달 만에 4200대를 돌파한 것과 비교하면 초기 판매 물량이 상당하다

21일 쌍용차에 따르면 렉스턴 스포츠는 지난 2일 사전계약을 시작한 지 약 보름 만에 6000대 가량 계약됐다 한 달 판매 목표치인 2500대를 2배 이상 초과 달성했다 코드명 Q200으로 개발한 렉스턴 스포츠는 무쏘 스포츠(2002년), 액티언 스포츠(2006년), 코란도 스포츠(2012년)의 뒤를 잇는 픽업트럭이다 기존 모델과 달리 쌍용차 플래그십 SUV인 G4렉스턴과 플랫폼, 부품을 공유해 등급을 올렸다 쌍용차는 다양한 활용성과 안전성, 차별화된 스타일을 내세워 중형 SUV 시장 선택지를 넓히겠다는 전략이다

이를 위해 쌍용차는 렉스턴 스포츠를 픽업트럭이 아닌 오픈형 SUV로 정의하고 더욱 폭넓은 레저용도로 소비되도록 포지셔닝하는 전략을 구사했다 반면 판매 가격은 트림별로 2320만~3058만원 선으로 책정해 가격대비 만족도를 높였다 이는 G4 렉스턴 대비 트림별로 평균 1000만원 가량 낮다 렉스턴 스포츠는 전장 5095㎜, 전폭 1950㎜, 전고 1840㎜로 국내 SUV 중 가장 크다 적재 용량은 1011ℓ(VDA 기준)이며 파워아웃렛(12V, 120W)과 회전식 데크후크를 적용해 다양한 도구·용품 활용성을 높였다

차체 792%에 고장력강판을 적용했고, 초고장력 쿼드프레임(Quad Frame)을 비롯해 다양한 첨단 안전기술로 뛰어난 안전성을 확보했다 파워트레인(동력계통)은 G4 렉스턴과 공유하는 e-XDi220 LET 엔진 최적화를 통해 최고출력 181마력, 최대토크 408㎏m 힘을 낸다

아이신 6단 자동변속기가 조합됐고, 쌍용차 기술력과 노하우가 축적된 4트로닉 시스템을 통해 눈비가 내리는 악천후와 오프로드에서도 최고의 주행성능을 체험할 수 있다 쌍용차 관계자는 “렉스턴 스포츠는 지난 9일 출시 이후 하루 평균 400대 이상 계약이 이뤄지고 있다”면서 “현재와 같은 추세라면 분위기면 연간 판매목표로 잡은 3만대를 조기에 달성하고, 티볼리에 이어 쌍용차를 이끌어갈 인기 모델이 될 것으로 전망한다”고 밝혔다

가격대비 가치 UP! 쌍용 렉스턴 스포츠[24/7 카]

가격대비 가치 UP! 쌍용 렉스턴 스포츠 쌍용자동차는 독과점 형태의 국내 자동차 시장을 잘 파악하고 있는 브랜드 중 하나다 여심을 빼앗은 소형 SUV 티볼리를 필두로 하는 SUV 라인업을 기반으로 RV인 코란도 투리스모에서 픽업트럭 스포츠 시리즈까지, 시장의 흐름과 틈새를 잘 활용해 점유율을 높이고 있다

최근에는 제왕의 귀환을 알렸던 G4 렉스턴에 이어 픽업트럭 버전인 렉스턴 스포츠가 합리적인 가격표를 달고 등장해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보름 정도의 기간에 사전계약 5,500대 이상을 달성해 초기물량 공급을 걱정해야 할 정도인 렉스턴 스포츠를 시승했다 외관부터 살펴보면, 전면은 G4 렉스턴의 웅장한 디자인을 그대로 가져왔지만 픽업트럭의 특성상 생략되거나 대체된 부품들이 있다 라디에이터 그릴 형상이 약간 다르고, 오프로드 주행을 감안한 듯 플라스틱을 사용한 범퍼 하단부 또한 G4 렉스턴과의 차이점이다 렉스턴 스포츠는 G4 렉스턴의 쿼드프레임 차체를 픽업트럭으로 탈바꿈시킨 형태를 지녔다

이전의 액티언 스포츠나 코란도 스포츠는 앞쪽이 좁고 짐칸 뒤쪽이 넓은 마름모꼴 형태 때문에 왠지 어색해 보였지만, 렉스턴 스포츠는 어색함을 최대한 극복한 모습이다 실내도 외관과 마찬가지로 G4 렉스턴과 디자인적인 요소는 동일하지만 소재의 차이로 비용을 절감했다 하지만 취향에 따라서는 어설프게 고급스러운 실내보다 단순하고 깔끔한 렉스턴 스포츠의 실내가 더 끌릴 수도 있겠다 코란도 스포츠의 단점이었던 2열 공간은 확연히 체감될 정도로 넉넉하며, 2열 시트 등받이 각도와 무릎 공간도 만족스러워 편안한 자세를 취할 수 있다 1,011리터 용량의 적재함은 다양한 용도로 활용 가능하고, 하드톱 덮개를 장착하면 SUV처럼 변신한다

렉스턴 스포츠는 최고출력 181마력, 최대토크 408kgm을 발휘하는 G4 렉스턴의 22리터 디젤 엔진을 그대로 가져왔다 다만 G4 렉스턴에는 메르세데스-벤츠의 7단 자동변속기가 적용된 반면 렉스턴 스포츠에는 아이신 6단 자동변속기가 적용된다

쌍용차는 아이신 6단 자동변속기가 내구성과 동력전달 측면에서 장점이 있다고 강조한다 시승은 오프로드와 온로드를 아우르는 코스에서 이뤄졌다 오프로드에서는 실내와 적재 공간이 분리된 차체 특성상 짐칸이 심하게 요동치거나 차체가 뒤틀리는 소리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했으나, 그러한 불쾌감 없이 탄탄한 하체를 바탕으로 모든 험로를 수월하게 통과하는 렉스턴 스포츠 여기에 차동기어잠금장치, 경사로 저속주행장치 등의 장비를 통해 오프로드에서 발군의 실력을 자랑한다 일반 도로에서 느껴지는 렉스턴 스포츠의 주행감각은 G4 렉스턴과 다를 게 없다

준수한 조향감각, 덩치에 어울리는 제동력, 정숙한 주행, 탄탄한 하체의 느낌 모두 G4 렉스턴을 타고 있는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킨다 아이신 6단 자동변속기 또한 변속 충격이나 늦은 변속 타이밍 같은 이질감 없이 제 역할을 충실히 해낸다 오히려 어떤 도로에서도 편안한 주행이 가능하다 렉스턴 스포츠 상위 트림의 가격은 G4 렉스턴 최하위 트림과 비슷한 수준 따라서 가격 대비 상품성만큼은 가히 최고수준이라 평가할 수 있다

더군다나 이 차에는 소비자들의 요구를 파악하고 배려한 쌍용차의 노력이 고스란히 담겨있다 앞으로도 과하게 치장한 디자인에 옵션만 잔뜩 집어넣고 가격을 올리는 신차보다는 렉스턴 스포츠처럼 확실한 개성과 목적을 가진 신차들이 더 많이 출시되길 기대해본다

쌍용차 대형 픽업트럭 ‘렉스턴 스포츠’, 출시 앞두고 외관 유출

쌍용차 대형 픽업트럭 ‘렉스턴 스포츠’, 출시 앞두고 외관 유출 내년 출시를 앞둔 쌍용차의 대형 픽업트럭 Q200의 외관이 유출됐다 8일 쌍용 Q200으로 추측되는 차량의 사진은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등 SNS를 중심으로 급속히 확산되고 있다

사진에 담긴 Q200의 외관은 G4 렉스턴의 디자인과 동일하지만, 그릴의 형태와 테일램프 형상 등에서 차이를 보인다 광고 촬영용 차량으로 추측되는 Q200엔 ‘렉스턴 스포츠’라는 레터링이 선명하게 새겨진 모습이다 이는 지난 4월 데일리카가 쌍용차의 고위관계자와의 접촉을 통해 보도한 것(4월 26일자)과 관련 Q200의 차명이 ‘G4 렉스턴 스포츠’가 될 가능성이 높다는 예측과 일치했다 렉스턴 스포츠는 G4 렉스턴에 장착된 22리터 디젤엔진과 메르세데스-벤츠제 7단 자동변속기가 장착될 것이 유력하며, 후륜구동 기반의 사륜구동 시스템을 동시에 탑재할 것으로 관측된다

이 밖에도 G4 렉스턴에 이미 적용된 15Gpa급의 기가 스틸이 적용된 쿼드프레임 구조의 프레임 보디 등 많은 부분에서 G4 렉스턴과 궤를 같이할 것으로 보인다 사진에 찍힌 렉스턴 스포츠는 적재함이 짧게 세팅된 숏바디 모델일 가능성이 높다는 분석이다 렉스턴 스포츠는 적재함 길이를 늘인 롱바디 모델과 짧은 길이의 적재함을 지닌 숏바디 모델로 이원화될 전망이다 광고 촬영용 차량으로 추측되는 Q200엔 ‘렉스턴 스포츠’라는 레터링이 선명하게 새겨진 모습이다

이는 지난 4월 데일리카가 쌍용차의 고위관계자와의 접촉을 통해 보도한 것(4월 26일자)과 관련 Q200의 차명이 ‘G4 렉스턴 스포츠’가 될 가능성이 높다는 예측과 일치했다 렉스턴 스포츠는 G4 렉스턴에 장착된 22리터 디젤엔진과 메르세데스-벤츠제 7단 자동변속기가 장착될 것이 유력하며, 후륜구동 기반의 사륜구동 시스템을 동시에 탑재할 것으로 관측된다 이 밖에도 G4 렉스턴에 이미 적용된 15Gpa급의 기가 스틸이 적용된 쿼드프레임 구조의 프레임 보디 등 많은 부분에서 G4 렉스턴과 궤를 같이할 것으로 보인다

사진에 찍힌 렉스턴 스포츠는 적재함이 짧게 세팅된 숏바디 모델일 가능성이 높다는 분석이다 렉스턴 스포츠는 적재함 길이를 늘인 롱바디 모델과 짧은 길이의 적재함을 지닌 숏바디 모델로 이원화될 전망이다 렉스턴 스포츠가 출시 되더라도 코란도 스포츠는 지속적으로 생산될 전망이다 쌍용차의 한 고위관계자는 지난 6월 본지 기자와 만나 “Q200(렉스턴 스포츠)은 프리미엄 픽업 트럭”이라며 “차체 크기와 성능에 차이가 있는 만큼 코란도 스포츠 단종 계획은 고려하고 있지 않다”고 밝힌 바 있다 Q200은 쌍용차의 글로벌 전략 모델로서의 역할도 맡게 된다

쌍용차는 지난 2월 사우디아라비아의 첫 자동차 회사인 SNAM사와 제품 라이선스 생산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쌍용차는 이를 통해 오는 2020년부터 100만㎡(30만평) 규모의 SNAM 주베일 공장에서 렉스턴 스포츠를 생산할 계획이다 쌍용차는 현지에서만 연간 2만5000대 규모의 렉스턴 스포츠 생산을 목표로 하고 있다 쌍용차는 티볼리에 이어 G4 렉스턴, 렉스턴 스포츠의 잇따른 출시를 통해 경기도 평택 공장의 가동률을 현행 60~70% 수준에서 100%로 끌어 올리는 한편, 흑자 기조를 지속적으로 이어가겠다는 전략이다 한편, 최종식 쌍용차 사장은 지난 6월 열린 G4 렉스턴 시승행사에서 “티볼리 10만대, G4 렉스턴 5만대, Q200(렉스턴 스포츠) 5만대 등 총 20만대 규모의 생산 체계를 확립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쌍용차 대형 픽업트럭 ‘렉스턴 스포츠’, 출시 앞두고 외관 유출

쌍용차 대형 픽업트럭 ‘렉스턴 스포츠’, 출시 앞두고 외관 유출 내년 출시를 앞둔 쌍용차의 대형 픽업트럭 Q200의 외관이 유출됐다 8일 쌍용 Q200으로 추측되는 차량의 사진은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등 SNS를 중심으로 급속히 확산되고 있다

사진에 담긴 Q200의 외관은 G4 렉스턴의 디자인과 동일하지만, 그릴의 형태와 테일램프 형상 등에서 차이를 보인다 http://m dailycar kr/data/news_xml_img/Id0000000165/ns82337 jpg

광고 촬영용 차량으로 추측되는 Q200엔 ‘렉스턴 스포츠’라는 레터링이 선명하게 새겨진 모습이다 이는 지난 4월 데일리카가 쌍용차의 고위관계자와의 접촉을 통해 보도한 것(4월 26일자)과 관련 Q200의 차명이 ‘G4 렉스턴 스포츠’가 될 가능성이 높다는 예측과 일치했다 렉스턴 스포츠는 G4 렉스턴에 장착된 22리터 디젤엔진과 메르세데스-벤츠제 7단 자동변속기가 장착될 것이 유력하며, 후륜구동 기반의 사륜구동 시스템을 동시에 탑재할 것으로 관측된다 이 밖에도 G4 렉스턴에 이미 적용된 1

5Gpa급의 기가 스틸이 적용된 쿼드프레임 구조의 프레임 보디 등 많은 부분에서 G4 렉스턴과 궤를 같이할 것으로 보인다 사진에 찍힌 렉스턴 스포츠는 적재함이 짧게 세팅된 숏바디 모델일 가능성이 높다는 분석이다 렉스턴 스포츠는 적재함 길이를 늘인 롱바디 모델과 짧은 길이의 적재함을 지닌 숏바디 모델로 이원화될 전망이다 렉스턴 스포츠가 출시 되더라도 코란도 스포츠는 지속적으로 생산될 전망이다 쌍용차의 한 고위관계자는 지난 6월 본지 기자와 만나 “Q200(렉스턴 스포츠)은 프리미엄 픽업 트럭”이라며 “차체 크기와 성능에 차이가 있는 만큼 코란도 스포츠 단종 계획은 고려하고 있지 않다”고 밝힌 바 있다

Q200은 쌍용차의 글로벌 전략 모델로서의 역할도 맡게 된다 쌍용차는 지난 2월 사우디아라비아의 첫 자동차 회사인 SNAM사와 제품 라이선스 생산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쌍용차는 이를 통해 오는 2020년부터 100만㎡(30만평) 규모의 SNAM 주베일 공장에서 렉스턴 스포츠를 생산할 계획이다 쌍용차는 현지에서만 연간 2만5000대 규모의 렉스턴 스포츠 생산을 목표로 하고 있다 쌍용차는 티볼리에 이어 G4 렉스턴, 렉스턴 스포츠의 잇따른 출시를 통해 경기도 평택 공장의 가동률을 현행 60~70% 수준에서 100%로 끌어 올리는 한편, 흑자 기조를 지속적으로 이어가겠다는 전략이다

한편, 최종식 쌍용차 사장은 지난 6월 열린 G4 렉스턴 시승행사에서 “티볼리 10만대, G4 렉스턴 5만대, Q200(렉스턴 스포츠) 5만대 등 총 20만대 규모의 생산 체계를 확립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이렇게 나온다..적재함 키운 '롱바디'도 추가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이렇게 나온다적재함 키운 '롱바디'도 추가 출시를 앞둔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가 공개됐다 광고 촬영 중 관계자가 찍은 사진이 유출된 것으로 보인다 G4 렉스턴과 꽤 비슷한 모습으로, 커진 차체 크기만큼 적재함도 넓어졌다 7일, 각종 인터넷 커뮤니티에는 쌍용차의 신형 픽업트럭의 실물이 담긴 게시물이 게재됐다 이 차는 Q200으로 알려진 모델로, 유출 사진에 따르면 차명이 렉스턴 스포츠로 확정된 듯하다

전체적인 모습은 G4 렉스턴과 크게 다르지 않다 외관은 G4 렉스턴의 디자인이 상당 부분 그대로 적용됐으며, 실내도 큰 차이를 찾기 어려워 보인다 차체 역시 G4 렉스턴에 사용된 초고장력 쿼드프레임을 기반으로 만들어졌다 쌍용차가 포스코와 함께 개발한 것으로, 프레임 타입 모델 특유의 단단한 주행 능력을 더욱 향상시켰다 렉스턴 스포츠는 전장 5m의 일반 모델과 5

4m의 롱바디 모델 등 두 가지로 나올 예정이다 롱바디 모델은 휠베이스가 아니라 적재함 부분을 늘리는 방식이다 이번에 유출된 모델은 일반 모델로 추정되는데, 롱바디 모델은 적재함이 400mm 길어져 실용성이 더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파워트레인은 22 리터급 LET 디젤 엔진에 벤츠 7단 변속기가 들어간다

최고출력은 187마력, 최대토크는 428kg·m 수준이 유력하다 엔트리 모델에는 6단 수동변속기가 적용된다 또 후륜 기반의 파트타임 사륜구동 시스템이 들어갈 것으로 보이며, 픽업트럭인 만큼 후륜에는 멀티링크보다는 리지드 액슬 서스펜션이 탑재될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쌍용차 관계자는 렉스턴 스포츠는 G4 렉스턴과 플랫폼을 공유하는 프리미엄 픽업트럭이라며 디자인과 편의 사양 등 고급감을 높였을뿐 아니라 차체를 키우고 적재함을 넓히는 등 실용성도 향상시켰다고 설명했다

한편, 렉스턴 스포츠가 나올 경우, 코란도 스포츠는 단종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예상된다 국내 픽업트럭 시장 규모가 워낙 작고, 쌍용차의 생산량에 한계가 있다 보니 두 모델을 모두 가져가기 어렵기 때문이다 이에 대해 쌍용차 측은 모든 것은 시장 상황에 따라 결정될 것이라며 현재 판매를 계속 가져가는 것과 단종시키는 것 모두 가능성을 열어두고 있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무술년(戊戌年) 첫 신차는 쌍용차..렉스턴 스포츠 ‘포문(砲門)’

무술년(戊戌年) 첫 신차는 쌍용차렉스턴 스포츠 ‘포문(砲門)’ 무술년 새해 국내 시장에 선보여질 첫 신차는 쌍용차인 것으로 전해졌다 29일 쌍용자동차에 따르면 쌍용차는 내년 초 코란도 투리스모 부분변경 모델과 픽업트럭 렉스턴 스포츠를 출시할 계획이다 코란도 투리스모는 전면부 외관 디자인이 변경되고 사양을 일부 보강할 것으로 알려졌다 전면부 외관은 G4 렉스턴과 티볼리에서 보여진 숄더윙 그릴을 비롯, 쌍용차의 최신 디자인 언어가 반영될 전망이다 플래그십 세단 체어맨을 기반으로 하는 플랫폼은 그대로 유지되며, 2

2리터 디젤엔진과 7단 자동변속기는 유로6C 규제에 맞춰 성능이 보강된다 이 밖에도 G4 렉스턴에서 선보여진 다양한 신규 사양들도 대거 적용될 것으로 알려졌다 G4 렉스턴을 기반으로 만들어지는 픽업트럭 ‘렉스턴 스포츠도 다음달 중 선보여진다 프로젝트명 ‘Q200’로 알려진 렉스턴 스포츠는 G4 렉스턴에 장착된 22리터 디젤엔진과 메르세데스-벤츠제 7단 자동변속기가 장착될 것이 유력하며, 후륜구동 기반의 사륜구동 시스템을 동시에 탑재할 것으로 관측된다

이 밖에도 G4 렉스턴에 이미 적용된 1 5Gpa급의 기가 스틸이 적용된 쿼드프레임 구조의 프레임 보디 등 많은 부분에서 G4 렉스턴과 궤를 같이할 것으로 보이며, 코란도 스포츠와는 달리 ‘프리미엄 오픈형 SUV를 추구할 것이라는 게 쌍용차 측의 설명이다 렉스턴 스포츠가 출시 되더라도 코란도 스포츠는 지속적으로 생산될 전망이다 쌍용차의 한 고위관계자는 지난 6월 본지 기자와 만나 “Q200(렉스턴 스포츠)은 프리미엄 픽업 트럭”이라며 “차체 크기와 성능에 차이가 있는 만큼 코란도 스포츠 단종 계획은 고려하고 있지 않다”고 밝힌 바 있다 렉스턴 스포츠는 쌍용차의 글로벌 전략 모델로서의 역할도 맡게 된다

쌍용차는 지난 2월 사우디아라비아의 첫 자동차 회사인 SNAM사와 제품 라이선스 생산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쌍용차는 이를 통해 오는 2020년부터 100만㎡(30만평) 규모의 SNAM 주베일 공장에서 렉스턴 스포츠를 생산할 계획이다 쌍용차는 현지에서만 연간 2만5000대 규모의 렉스턴 스포츠 생산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한편, 쌍용차는 티볼리에 이어 G4 렉스턴, 렉스턴 스포츠의 잇따른 출시를 통해 경기도 평택 공장의 가동률을 현행 60~70% 수준에서 100%로 끌어 올리는 한편, 흑자 기조를 지속적으로 이어가겠다는 전략이다

무술년(戊戌年) 첫 신차는 쌍용차..렉스턴 스포츠 ‘포문(砲門)’

무술년(戊戌年) 첫 신차는 쌍용차렉스턴 스포츠 ‘포문(砲門)’ 무술년 새해 국내 시장에 선보여질 첫 신차는 쌍용차인 것으로 전해졌다 29일 쌍용자동차에 따르면 쌍용차는 내년 초 코란도 투리스모 부분변경 모델과 픽업트럭 렉스턴 스포츠를 출시할 계획이다 코란도 투리스모는 전면부 외관 디자인이 변경되고 사양을 일부 보강할 것으로 알려졌다 전면부 외관은 G4 렉스턴과 티볼리에서 보여진 숄더윙 그릴을 비롯, 쌍용차의 최신 디자인 언어가 반영될 전망이다 플래그십 세단 체어맨을 기반으로 하는 플랫폼은 그대로 유지되며, 2

2리터 디젤엔진과 7단 자동변속기는 유로6C 규제에 맞춰 성능이 보강된다 이 밖에도 G4 렉스턴에서 선보여진 다양한 신규 사양들도 대거 적용될 것으로 알려졌다 G4 렉스턴을 기반으로 만들어지는 픽업트럭 ‘렉스턴 스포츠도 다음달 중 선보여진다 프로젝트명 ‘Q200’로 알려진 렉스턴 스포츠는 G4 렉스턴에 장착된 22리터 디젤엔진과 메르세데스-벤츠제 7단 자동변속기가 장착될 것이 유력하며, 후륜구동 기반의 사륜구동 시스템을 동시에 탑재할 것으로 관측된다

이 밖에도 G4 렉스턴에 이미 적용된 1 5Gpa급의 기가 스틸이 적용된 쿼드프레임 구조의 프레임 보디 등 많은 부분에서 G4 렉스턴과 궤를 같이할 것으로 보이며, 코란도 스포츠와는 달리 ‘프리미엄 오픈형 SUV를 추구할 것이라는 게 쌍용차 측의 설명이다 렉스턴 스포츠가 출시 되더라도 코란도 스포츠는 지속적으로 생산될 전망이다 쌍용차의 한 고위관계자는 지난 6월 본지 기자와 만나 “Q200(렉스턴 스포츠)은 프리미엄 픽업 트럭”이라며 “차체 크기와 성능에 차이가 있는 만큼 코란도 스포츠 단종 계획은 고려하고 있지 않다”고 밝힌 바 있다 렉스턴 스포츠는 쌍용차의 글로벌 전략 모델로서의 역할도 맡게 된다

쌍용차는 지난 2월 사우디아라비아의 첫 자동차 회사인 SNAM사와 제품 라이선스 생산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쌍용차는 이를 통해 오는 2020년부터 100만㎡(30만평) 규모의 SNAM 주베일 공장에서 렉스턴 스포츠를 생산할 계획이다 쌍용차는 현지에서만 연간 2만5000대 규모의 렉스턴 스포츠 생산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한편, 쌍용차는 티볼리에 이어 G4 렉스턴, 렉스턴 스포츠의 잇따른 출시를 통해 경기도 평택 공장의 가동률을 현행 60~70% 수준에서 100%로 끌어 올리는 한편, 흑자 기조를 지속적으로 이어가겠다는 전략이다